블로그

엑티비티 | 2015년 3월 1일 Abbotsford & Whiterock

페이지 정보

작성자 UPTOUHAK 작성일15-03-02 11:54 조회8,300회 댓글0건

본문

페이스북에 애보츠포드시에서 펫쇼가 한다고 해서, 이리지러 학생분들이랑 번개를 했습니다.
( 현재 학교 안다니는 학생분들 모시고 간거라, 학교다니고 있는 나의 학생들은 섭섭해 하지 마시길.ㅎㅎㅎ)
 
엑스포라인의 종착역인 킹죠지 스테이션에 모여서, 벤으로 이동을 했습니다.
약 30분 정도 운전 후에 도착 한 곳은 애보츠보드 공항옆에 위치한 Tradex 전시관이 었습니다.
정말 많은 관광객들로 꽉 차있던 전신장은 우리가 생각하는 펫 전시장이라기 보다는
펫 용품 전시장이라는 생각이 더 많이 들었습니다. 
그래도 좋은 점은 이쁜 강아지들과 TV에서만 볼수 있던 고양이들도 볼 수 있어서 좋아고,
아울러 양서류와 거북이 그리고 새끼 돼지도 직접 가까이서 볼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한번은 갈만한데 두 번은... 글쎄요.. ㅎㅎㅎ
입장료는 12불 입니다. 그리고 주차비는 6불 정도 합니다.
2015-03-01 14.16.04.jpg

2015-03-01 14.17.00.jpg

2015-03-01 14.23.16.jpg

2015-03-01 14.29.08.jpg

2015-03-01 14.42.03.jpg

2015-03-01 14.48.13.jpg

2015-03-01 14.50.19.jpg

2015-03-01 15.07.03.jpg


한 시간 반정도 관람을 한 후에, 저녁 먹기전까지 시간이 남아서 
와이트락으로 출발을 했습니다. 와이트 락이라고 부르는 이유는 요 사진 보시면 알겁니다.

2015-03-01 16.54.34.jpg

말 그대로 하얀 큰 돌덩이(?) 가 해변가에 딱 위치하고 있습니다. 
재밌는점은 매년 저 돌에 하얀색으로 페인트로 칠하다네용.ㅋㅋㅋ
다들 용기내서 끙끙 올라가봅니다.

2015-03-01 16.41.12.jpg

2015-03-01 16.41.59.jpg

2015-03-01 16.46.05.jpg

2015-03-01 16.55.48.jpg

올라갈때는 신나게 올라갔으나, 내려올때는 멘붕걸린 학생분들
동영상으로 찍어났어야 하는데, 아쉽습니다. ^_^
날씨가 너무 추워서 방파제까지는 못가고 다음을 기약했습니다.

2015-03-01 16.55.55.jpg

2015-03-01 17.06.26.jpg

2015-03-01 18.52.48.jpg


이리저리 좋은 시간 보내고 왔네요. 좋은 동생들과 콧구멍에 바람도 넣고
맛난것도 먹고. 아참 마지막 사진은 써리에 있는 한국 고기 부페에요.
생각보다 괜찮았습니다. 돈을 아끼실려면 점심때 가시면 가격이 쌉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